[상주] 모동면 정양마을 복지계획 수립 워크숍 개최

박흥범 기자    입력 : 2022.08.05 11:09   

- 상주시이웃사촌복지센터, ‘정양리 마을 10년 대계’주제로 4주간 진행

[사회복지과]이웃사촌복지센터2.JPG

상주시이웃사촌복지센터(센터장 이광호)는 지난 84(), 모동면 정양리 어울림회관에서 마을복지계획 수립 워크숍을 개최했다.

 

정양리 마을복지계획은 박종관 이장 및 주민 3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실행되었으며, ‘정양리 마을 10년 대계라는 주제로 4주간 진행된다.

 

4주 동안 모동면 정양리 주민이 모여 주민역량강화를 통한 마을 복지에 대한 의제를 발굴하고, 마을복지 사업 찾기 및 비전 수립 등의 과정으로 마을복지계획을 수립하게 된다.

[사회복지과]이웃사촌복지센터.JPG

이번 마을 복지계획을 시작으로 정양리는 추후 마을복지계획을 주민들과 같이 공유하는 자리인 마을 잔치, 어르신들을 위한 동아리 활동 지원 등의 프로그램을 추진할 예정이다.

 

수립단원 박종관 정양리 이장은 “4주 동안 농사로 바쁜 시기지만 모처럼 주민들이 서로 의견을 나누고 토론하여 직접 마을복지계획을 수립할 수 있어서 매우 의미 있는 기간이 될 것이다라고 말했다.

 

이광호 상주시이웃사촌복지센터장은 이웃사촌복지센터가 마을공동체 회복과 복지사각지대 해소 등에 도움이 되기를 바라며 정양리의 마을복지계획을 시작으로 주민들 모두가 같이 행복해하는 공동체가 되기를 바란다.”라고 말했다.

 

한편 이웃사촌복지센터는 경상북도 사회복지분야 중점 과제이자 정책목표로 복지 사각지대 예방과 지역공동체의 회복이 중요한 과제로 대두됨에 따라 시작됐다.

 

또한 상주시이웃사촌복지센터는 2022년 올해 상주시종합사회복지관이 위탁받아 개소했으며, 지역 내 읍동 지역의 마을을 대상으로 이웃사촌복지공동체 구현 및 활성화를 지원할 예정이다.

 

경상북도이웃사촌복지센터는 포항시, 의성군, 성주군를 시작으로 올해 상주시, 문경시, 청송군이 개소해 총 6개의 센터가 운영되고 있다.


박흥범 기자 hk9044@hanmail.net

[대한환경방송]의 사진과 기사를 무단 전제 및 재배포시 저작권료를 청구할 수 있습니다.

기사목록

기사 댓글

! 욕설 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됩니다.

가장 많이 본 뉴스